벌라서 요세마지가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자유게시판

벌라서 요세마지가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호야무
댓글 1건 조회 691회 작성일 21-10-11 17:37

본문

어느 늦은 밤, 소문이 무성한 그곳에 밥을 먹으러갔다.
물냉면이 한밤중에 먹고 싶던걸까.
익숙한 질문, bbq? Sicksa? 난 말했다. Sicksa.
나 포함 3명을 방으로 안내하는것 아닌가?
음 좋군 코로나 걱정 안해도 되겠군. 하지만 웬걸,
그 작은방에 한팀을 더 넣은것 아닌가? 빈 테이블도 많은데,,
오케이, 그럴 수 있지:) 주문을 하고 담소를 나누며 기다린 후
음식이 나왔다. 한 술을 뜨려는 순간,,,
테이블 바로 옆 벽에서 야생의 X퀴벌레가 나타났다,,,!
마침 옆에 있던 웨이츄리스에게 말을 건냈다. “바퀴벌레에요!”
그녀는 끔찍한 현장을 보곤, 넌지시 한마디를 하곤 떠났다.

“아이ㅆ,, 짜증나네,,,씨,,”

벙쪄진 나와 일행들은 어안이 벙벙 했고,,
마침 비위가 좋았던 나는 냉면을 바닥까지 비웠지만 나머지 일행은
반의 반정도를 먹고 서둘러 자리를 일어나게 되었다.
호스트로 보이는 여성분께 말했다. “X퀴벌레 나온거 아세요?”
그러자 그녀는
“아이고 네~ 얘기 들었어요~ 어떡하죠? 10프로 해드릴까요?”
라고 했다. 그녀의 나름의 대처에 감사하지만,
웨이츄리스의 어이행방불명 대사와 그 후 아무런 대응이 없다는점이
나를 매우나도 실망시켰다. X퀴벌레는 어디에나 있을 수 있다.
하지만 질 낮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체는 길이 존재할 수 없다.
이젠 과거의 서라bee의 명예를 되찾을 수는 없을것 같다.

Ps. 새로운 24시 음식점이 필요하다.

댓글목록

profile_image

챠밍님의 댓글

챠밍 작성일

제목을 꺼꾸로 읽고 어딘지 알수 있었습니다 ~~ㅎㅎㅎ

Total 9,134건 8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9029 어디서 177 11-16
9028 에어로빅 75 11-16
9027 Jskss 203 11-16
9026 CoachJason 97 11-16
9025 고고투유 210 11-16
9024 onewayj 100 11-16
9023 야금이 239 11-16
9022 야금이 63 11-16
9021 MD2 161 11-16
9020
특별 이벤트(바자회)합니다 인기글 첨부파일 댓글1
더사세 360 11-16
9019
Winter Camp 모집 인기글 첨부파일
Eplexga 232 11-16
9018 mereman 129 11-16
9017 michi123 284 11-16
9016 susen 55 11-16
9015 Christinafluteh… 160 11-15

검색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상단으로

GTKSA
회장: 한별이 (president@gtksa.net)
홈페이지 오류 문의: webmaster@gtksa.net
채용 문의: vicepresident@gtksa.net
광고 문의: treasury@gtksa.net
Copyright © https://gtksa.net. All rights reserved.